사료로 본 한국사시대별통일 신라와 발해문화학문의 발달과 유교 진흥

국학의 설립과 독서삼품과 실시

국학(國學)은 예부(禮部)에 속하였는데, 신문왕(神文王) 2년(682)에 설치하였다. 경덕왕(景德王)이 태학감(太學監)으로 고쳤으나 혜공왕(惠恭王)이 옛 이름대로 하였다. 경(卿)은 1명이었는데 경덕왕이 사업(司業)으로 고쳤으나 혜공왕이 다시 경으로 칭하였다. 관등은 다른 경과 같았다. 박사(博士)【약간 명이었는데, 수는 정하지 않았다】와 조교(助敎)【약간 명이었는데, 수는 정하지 않았다】가 있었다. 대사(大舍)는 2명이었는데 진덕왕(眞德王) 5년(651)에 설치하였다. 경덕왕이 주부(主簿)로 고쳤으나 혜공왕이 다시 대사로 칭하였다. 관등이 사지(舍知)에서 나마(奈麻)까지인 자로 임용하였다. 사(史)는 2명이었는데 혜공왕 원년(765)에 2명을 더하였다. 교수하는 법은 『주역(周易)』⋅『상서(尙書)』⋅『모시(毛詩)』⋅『예기(禮記)』⋅『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문선(文選)』 등으로 나누어 이를 업(業)으로 삼도록 하였다. 박사나 조교 1명이 혹은 『예기』⋅『주역』⋅『논어(論語)』⋅『효경(孝經)』으로써, 혹은 『춘추좌씨전』⋅『모시』⋅『논어』⋅『효경』으로써, 혹은 『상서』⋅『논어』⋅『효경』⋅『문선』으로 가르쳤다. 여러 학생은 글을 읽어 세 등급으로 벼슬길에 나아갔는데, 『춘추좌씨전』이나 또는 『예기』, 또는 『문선』을 읽어 능히 그 뜻을 통달하고 아울러 『논어』와 『효경』에도 밝은 자를 상(上)으로 하였고, 『곡례(曲禮)』⋅『논어』⋅『효경』을 읽은 자를 중(中)으로 하였고, 『곡례』⋅『효경』을 읽은 자를 하(下)로 하였으며, 만약 오경(五經)과 삼사(三史)와 제자백가(諸子百家)의 서(書)를 아울러 통달한 자는 등급을 넘어 발탁하였다. 혹은 산학박사(算學博士)나 조교 1명을 뽑아 『철경(綴經)』⋅『삼개(三開)』⋅『구장(九章)』⋅『육장(六章)』을 가르치게 하였다. 무릇 학생은 관등이 대사 이하에서 관등이 없는 자에 이르기까지 나이는 15세에서 30세까지인 자를 모두 입학시켰다. 9년을 기한으로 하되 만약 우둔하여 깨닫지 못하는 자는 퇴학시켰으며, 만약 재주와 기량이 성취할 만하나 미숙한 자는 비록 9년이 넘어도 재학을 허락하였다. 그리고 관등이 대나마(大奈麻)⋅나마에 이른 후에 국학을 나가도록 하였다.

삼국사기』권38, 「잡지」7, 직관 상

國學, 屬禮部, 神文王二年置. 景德王改爲太學監, 惠恭王復故. 卿一人, 景德王改爲司業, 惠恭王復稱卿. 位與他卿同. 博士【若干人, 數不定】, 助敎【若干人, 數不定】. 大舍二人, 眞德王五年置. 景德王改爲主簿, 惠恭王復稱大舍. 位自舍知至奈麻爲之. 史二人, 惠恭王元年加二人. 敎授之法, 以周易⋅尙書⋅毛詩⋅禮記⋅春秋左氏傳⋅文選, 分而爲之業. 博士若助敎一人, 或以禮記⋅周易⋅論語⋅孝經, 或以春秋左傳⋅毛詩⋅論語⋅孝經, 或以尙書⋅論語⋅孝經⋅文選敎授之. 諸生讀書以三品出身, 讀春秋左氏傳若禮記若文選而能通基義, 兼明論語⋅孝經者爲上, 讀曲禮⋅論語⋅孝經者爲中, 讀曲禮⋅孝經者爲下. 若能兼通五經⋅三史⋅諸子百家書者, 超擢用之. 或差算學博士若助敎一人, 以綴經⋅三開⋅九章⋅六章 敎授之. 凡學生, 位自大舍已下至無位, 年自十五至三十皆充之. 限九年, 若朴魯不化者罷之, 若才器可成而未孰者, 雖踰九年許在學. 位至大奈麻⋅奈麻以後, 出學.

『三國史記』卷38, 「雜志」7, 職官 上

이 사료는 신라의 국립 교육기관인 국학(國學)의 설치와 관직 구성, 교수 과목, 평가 방법(독서삼품과(讀書三品科)) 및 국학생의 입학과 졸업 조건 등에 대하여 설명한 『삼국사기』 「직관지(職官志)」의 기록이다.

신라에서 국학이 정식으로 설치되고 제도적으로 완비된 것은 신문왕 2년(682)의 일이다. 그 이전인 진덕왕 5년(651)에 국학에 대사(大舍)가 설치된 것이 확인되는데, 이것은 진덕왕 2년(648)에 당나라에 가서 그곳의 교육기관을 참관하고 돌아온 김춘추(金春秋, 604~661)의 건의에 따른 것으로, 국학의 설치를 위한 준비 단계로 보인다. 신문왕(神文王, 재위 681~692) 대는 삼국 통일 후 전제적 지배 체제의 확립을 위한 유교적 정치 이념이 요구되는 시대였다. 따라서 국학은 이러한 시대적인 요구에 따라 설치되었다.

국학에서의 주요 교수 과목은 유교 경전과 사서(史書)였다. 즉, 학생들은 『논어(論語)』⋅『효경(孝經)』⋅『주역(周易)』⋅『상서(尙書)』⋅『모시(毛詩)』⋅『예기(禮記)』⋅『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문선(文選)』 등의 과목을 배웠다. 이 밖에 산학박사(算學博士)와 조교(助敎)를 두어 산학(算學)도 가르쳤음을 알 수 있다.

이와 같이 유교적 정치 이념을 확립하기 위해 설치한 국학이 과연 그 기능을 제대로 수행했는지는 의문이다. 무엇보다 타고난 신분에 의해서 관직 및 관등 진출이 정해진 신라 골품제 사회에서 국학을 통한 인재 등용은 한계를 지닌 것이었음이 분명하다. 게다가 신라 하대에 들어오면서는 당나라 유학생의 비중이 더욱 높아갔다. 원성왕 4년(788)에 독서삼품과를 시행한 것은 이와 같이 유명무실해진 국학의 기능을 강화하고자 한 노력의 일환이었다.

독서삼품과국학 졸업생을 대상으로 국학에서 배운 학과에 대해 시험을 보는 국학 졸업 시험 제도임과 동시에, 그 결과에 따라 졸업생을 관리로 등용하는 인재 선발 제도였다. 시험 과목을 보면 하품(下品)은 『곡례(曲禮)』⋅『효경』을 읽은 사람, 중품(中品)은 『논어』⋅『곡례』⋅『효경』을 읽은 사람, 상품(上品)은 『춘추좌씨전』⋅『예기』⋅『문선』을 읽어 그 뜻이 잘 통하고 아울러 『논어』⋅『효경』에도 밝은 사람으로 하였다. 이 밖에 오경(五經)삼사(三史) 및 제자백가(諸子百家)의 서(書)를 통달한 사람은 등급을 넘어 발탁하였다.

독서삼품과는 관리 임명의 기준을 골품과 같은 신분이 아니라, 새로운 사회윤리와 정치사상으로서의 유학에 대한 학문적 능력에 두었다. 따라서 자연히 국학은 능력에 따른 관직 진출을 열망하는 6두품에게 인기가 있어 이들이 입학생의 주류를 이루었고, 독서삼품과를 통해 형성된 관리층도 6두품이 중심이 되었다. 사실 원성왕(元聖王, 재위 785~798) 대에 독서삼품과가 시행될 때까지는 국학 수료자에 대한 확고한 관리 임용 규정이 없었던 것 같다. 그러나 독서삼품과를 시행하면서 지방의 수령직이나 중앙 관부의 특정 관직은 국학에서 유학을 공부한 다음에 독서삼품과를 거친 사람을 임용하는 것을 원칙으로 했던 듯하다. 그럼에도 신라는 고려나 조선의 과거 제도와 같은 수준의 인재 등용 제도를 마련하지 못하였고, 정치는 여전히 골품제에 기초한 진골 귀족이 독점하였다.

국학은 경덕왕(景德王, 재위 742~765) 대 한화정책(漢化政策)에 따라 태학감(太學監)이라고 고쳤다가, 혜공왕(惠恭王, 재위 765~780) 대 다시 국학으로 불렀다. 예부(禮部)에 속하였으며, 관직으로는 경(卿)⋅박사(博士)⋅조교(助敎)⋅대사(大舍)⋅사(史) 등이 있었다.

  * 이 글의 내용은 집필자의 개인적 견해이며, 국사편찬위원회의 공식적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문헌

논문
「신라 관인선발제도의 변화」,『역사와 현실』23,고경석,한국역사연구회,1997.
「신라 국학의 설립과 그 주도세력」,『진단학보』112,김덕원,진단학회,2011.
「신라 국학의 성립과 운영」,『소헌남도영박사고희기념역사학논총』,김희만,민족문화사,1993.
「고대의 교육과 인재양성」,『한국사시민강좌』18,노용필,일조각 편,1996.
「신라와 고구려⋅백제의 인재양성과 선발」,『신라문화제학술발표회논문집』19,노중국,동국대학교 신라문화연구소,1998.
「진덕왕대 정치개혁과 김춘추의 집권과정(Ⅰ)-신라 국학의 설치와 성격을 중심으로-」,『청계사학』13,박순교,한국학중앙연구원,1997.
「신라의 대당교섭상에 나타난 숙위에 대한 일고찰」,『역사교육』9,신형식,역사교육연구회,1966.
「신라통일기 유교사상의 성격」,『한국민족사상사대계』3-중세편,이기백,성균관대학교 대동문화연구원,1974.
「신라 골품체제 하의 유교적 정치이념」,『신라시대의 국가불교와 유교』,이기백,한국연구원,1978.
「신라 국학의 운영과 재편」,『대구사학』59,이명식,대구사학회,2000.
「신라 중대의 국학과 국학생-『삼국사기』38 국학조 학생관련규정의 재검토-」,『신라문화제학술발표회논문집』19,이희관,동국대학교 신라문화연구소,1998.
「신라 경문왕⋅헌강왕대의 ‘능관인’ 등용정책과 국학」,『동아연구』17,전미희,서강대학교 동아연구소,1989.
「신라의 국학과 학생녹읍」,『사총』58,정호섭,고려대학교 역사연구소,2004.
「신라의 교육제도 연구」,『경주문화연구』4,지배선,경주대학교 문화재연구소,2001.
「통일신라의 관인 교육과 선발」,『최숙경교수정년기념사학논총』,차미희,간행위원회 편,2000.
「신라 하대 독서삼품과」,『신라문화제학술발표회논문집』19,홍기자,동국대학교 신라문화연구소,1998.
저서
『한국고대사회사상사탐구』, 노용필, 한국사학, 2007.
『한국고대사의 신연구』, 신형식, 일조각, 1984.
『신라사상사연구』, 이기백, 일조각, 1986.

관련 사이트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데이터베이스
링크연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