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료로 본 한국사분야별경제통일 신라와 발해통일 신라의 경제 체제

수리시설의 정비

정원(貞元) 14년 무인(戊寅, 798) 4월 13일에 청제(菁堤)를 수리하고 그를 기록한다. 못의 둑이 상하였다고 하므로 소내사(所內使)에게 살펴보게 하셨다. 구장(玖長)은 35보(步), 안립홍지심(岸立弘至深)은 6보 3척(尺), 상배굴리(上排掘里)는 12보였다. 이와 같은 것을 2월 12일 시작하여 4월 13일 사이에 수리를 마쳤다. 모두 합하여 부척(斧尺)이 136, 법공부(法功夫)가 1만 4140명이며, 이 가운데 전칠각조역(典漆角助役)은 절화(切火)⋅압탁(押★{(口+彐)/木}) 두 군(郡)에서 각각 □인(□人)을 일으켰다. 지휘한 소내사는 상간(上干) 연(年) 내말(乃末), 사수(史須) 대사(大舍), 가대수(加大守) 수량(須梁) 옥순(玉純) 내말이다.

「영천 청제비(정원명)」

貞元十四年戊寅四月十三日, 菁堤

治記之. 謂洑堤傷故所內使

以見令賜矣. 玖長卅五步, 岸

立弘至深六步三尺, 上排掘里

十二步. 此如爲二月十二日元(四月十三),

日此間中了治內之. 都合, 斧尺

百卅六, 法巭万四千百卌人,

此中, 典漆角助役, 切火押★{(口+彐)/木}二

郡各□人尒起使內之

節所內使上干年㭆

史湏大舍

架守湏(須)★{(口+彐)/木}玉純㭆(□)

「永川 菁提碑(貞元銘)」

이 사료는 798년(원성왕 14년)에 영천의 청제(菁堤)를 수리하고 새긴 기록으로서, 「영천 청제비 정원명(永川菁堤碑貞元銘)」이라고 불리며, 같은 비에 새겨져 있는 병진명(丙辰銘)과 함께 신라의 수리 관개 사업 및 역역 동원 체제에 대하여 알려 주고 있다.

「영천 청제비」는 경상북도 영천시 도남동에 있다. 앞면에는 536년(법흥왕 23년)에 새겨진 병진명(丙辰銘)이, 뒷면에는 798년에 새겨진 정원명이 남아 있다(보물 제517호). 병진명은 마멸이 심하여 판독하기가 상당히 어렵지만, 정원명은 몇몇 이체자를 제외하고는 거의 완벽하게 판독이 가능하다. 특히 다른 중고기의 비와는 달리 비문의 첫머리에 중국의 연호가 보여 그 절대 연대를 확실하게 알 수 있다. 즉, 정원 14년이라고 되어 있는데, 정원(貞元)은 중국 당나라 연호로, 정원 14년은 당나라 덕종(德宗) 14년인 798년이다.

비문의 전체적인 내용은 536년에 축조된 저수지가 파손됨에 따라 이를 수리하기 위하여 역역을 동원한 내용과 수리한 저수지의 규모를 나타내고 있다. 즉 청제의 수리가 완료된 날짜, 파손되어 수리하게 된 경위, 수리한 둑의 규모, 수리 기간, 공사에 동원된 인원 수, 그리고 담당한 관리의 관등과 이름 등이 자세하게 밝혀져 있다. 이때의 수리 공사는 부척(斧尺) 136명, 법공부(法功夫) 1만 4140명이 동원될 정도로 대규모로 이루어졌다.

5세기 초부터 신라는 국가 주도로 대규모 수리 시설을 만들었다. 531년(법흥왕 18년)에는 법흥왕이 전국의 제방 수리를 명령할 정도로 수리 시설에 대한 국가의 관심이 높았다. 이와 같은 당시의 수리 시설 축조 현황을 잘 보여 주는 것이 536년에 작성된 「영천 청제비(병진명)」와 578년에 작성된 「대구 무술오작비(戊戌塢作碑)」이다.

또한 8~9세기는 신라의 수리 사업사에서 매우 주목되는 시기이다. 이 시기에 제방의 증축과 보수에 대한 기록이 연이어 나오고 있고, 수리 사업이 전국적인 규모로 행해졌다. 이것은 이 시기에 녹읍(祿邑)이 부활하고 귀족의 대토지 소유 등 지배층의 경제력이 발전한 것과 관련이 있다고 여겨진다. 수리 시설 축조는 농업 생산력의 발달과 직결된다. 그 대표적인 사례로서 정원명에 ‘상배굴리(上俳掘里)’라는 말이 보이는데, 상배굴리는 나무로 만든 일종의 배수관으로 수문(水門)의 기원이라고 할 만한 것이며, 이 상배굴리를 설치함으로써 물을 농지에 대고 나서 다시 제방을 수리해야 하는 수고가 많이 감소되었을 것이다.

「영천 청제비」는 신라 역사상 수리 사업이 활발하게 전개된 두 시기의 모습을 모두 담고 있는 자료로서, 신라 수리 시설의 실태와 역역 동원 체제 등 신라 사회를 이해하는 데 기본이 되는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 이 글의 내용은 집필자의 개인적 견해이며, 국사편찬위원회의 공식적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문헌

논문
「한국 고대 국가 형성에 있어서 관개수리 역할의 재고-영천 청제를 중심으로-」,『역사와 담론』52,강봉원,호서사학회,2009.
「청제제도연구」,『민족문화논총』7,권병탁,영남대학교 민족문화연구소,1986.
「영천 청제비 정원십사년명의 재검토」,『한국사연구』43,김창호,한국사연구회,1983.
「영천 청제비 정원수치기의 고찰」,『고고미술』102,이기백,한국미술사학회,1969.
「영천 청제비를 통해 본 청제의 축조와 수치」,『변태섭화갑기념사학논총』,이우태,삼영사,1985.
「영천 청제비의 병진명⋅정원명-지금까지의 연구와 앞으로의 과제-」,『한⋅중⋅일의 고대 수리시설 비교연구』,하일식,계명대학교 출판부,2007.
「신라 통일기의 왕실 직할지와 군현제-청제비 정원명의 역역 운영 사례 분석-」,『동방학지』97,하일식,연세대학교 출판부,1997.
「영천 청제비 정원명의 조사와 판독」,『한국고대사연구회회보』3,한국고대사연구회,한국고대사연구회,1987.
저서
『신라수공업사』, 박남수, 신서원, 1996.
『신라정치사회사연구』, 이기백, 일조각, 1974.
『증보 한국금석유문』, 황수영, 일지사, 1980.
편저
『한국금석전문』-고대편-, 허흥식 편, 아세아문화사, 1984.

관련 사이트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데이터베이스
링크연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