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문 한국사Ⅰ 한반도의 선사 문화와 국가 형성① 한국인의 기원

가. 언제부터 한반도에 사람이 살았을까 ?

한반도에는 70만 년 전부터 사람이 살았다. 당시에 사람들이 만든 도구가 그들이 살았던 동굴 속에서 발굴되었다. 그런데 빙하기와 간빙기1)가 이어졌던 이 기간 동안에, 한국이 중국과 이어져 있었던 흔적과 일본이 육지로 연결되었던 때가 있었다. 당시의 사람들은 채집과 사냥을 하면서 이동 생활을 하였기 때문에 이들이 한국인의 직접 조상인지는 확실치 않다.

당시의 세계는

단양 금굴 동굴과 인류의 진화

충북 단양의 금굴 유적지에서는 외날찍개, 주먹도끼와 같은 70만 년 이전에 사용된 유물들이 많이 발굴되었다. 이 시기에는‘곧선 사람(Homo Erectus)’이 살았는데, 중국에서 180만 년 된 사람의 흔적이 발굴된 사실을 보면, 한반도에도 70만 년 이전부터 사람이 살았을 수도 있다. 오늘날 인류의 직접 조상으로 여겨지는 ‘슬기슬기 사람(Homo Sapiens Sapiens)’이 지구상에 처음 나타난 것은 지금부터 약 3~4만 년 전인데, 최근 북한 지역에서 이 시기 사람의 뼈가 발굴되기도 하였다.
금굴 유적에서 발견된 주먹도끼(충북 단양)
전기 구석기 시대의 대표적인 도구다. 이 시기 인류는 주먹도끼와 같이 돌을 깨뜨려 만든 뗀석기를 사용하였다.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