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문 한국사Ⅵ 조선 후기 사회 변화와 민중의 성장② 사회ㆍ경제의 변화와 사회 개혁론

라. 실학자들이 사회 개혁을 주장하다

양란 이후 사회가 크게 달라지고 있는 가운데, 일부 학자들은 현실 사회를 바로잡고 백성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대대적인 개혁이 필요하다고 주장하였다. 이들은 성리학이 지나치게 형식과 이론 논쟁에 치우친 것을 반성하고, 현실 사회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연구를 하였는데, 이를 실학이라고 한다.

그러나 사회를 보는 관점이나 문제의 해결 방안에서는 실학자마다 서로 달랐다. 어떤 실학자들은 농업을 중시하여 농지를 농민들에게 합당하게 나누어 경작할 수 있도록 토지 제도를 개혁하자고 주장한 반면, 다른 실학자들은 상공업을 발달시켜 물자를 대량으로 생산하여, 생활을 풍요롭게 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들 중 일부는 북쪽 청나라의 문물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 밖에 한국의 역사나 지리, 국어 등 국학에 대한 연구가 활발해졌으며, 의학이나 농업 기술, 천문 등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한편, 예술이나 문학 등에서도 서민적 성향이 크게 발달하였다.

실학자들의 주장은 정부 정책에 크게 반영되지 못하였다. 그럼에도 이들의 주장은 새로운 시대 상황을 반영한 것이였다.

인물탐구

실학자정약용, 18년의 유배 생활을 하다

실학자 가운데 다양한 방면에 탁월한 개혁 사상을 가진 사람이 정약용이다. 그는 정치 기구의 개혁과 행정 제도, 노비제, 교육 및 과거 제도의 개혁 등을 주장하였다. 특히 농민에게 토지를 경작하게 하고, 노동량에 따라 공평하게 분배할 것을 제안하였다.
사회를 보는 시각이나 뛰어난 능력으로 인해 정약용은 개혁 정치를 추구하였던 정조의 사랑을 받았다. 정약용은 천주교를 믿는다는 이유로 여러 차례 반대파의 공격을 받았으나, 정조의 도움으로 안전할 수 있었다. 그러나 정조가 죽은 직후 일어난 천주교 박해에 연루되어 전남 강진에서 18 년 동안 유배 생활을 하였다. 이 기간에 정약용은 자신의 생각과 연구를 담은 유명한‘여유당전서’를 남겼다. 유배에서 풀려난 후에도 자신의 개혁 사상을 사회에 직접 적용할 기회를 끝내 갖지 못한 채, 실학기 최고의 사상가로 일생을 마쳤다.
다산 초당의 전경
놋쇠로 만든 지구의(최한기 제작)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