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과서 속 이미지 자료
  • 시대별
  • 통일 신라와 발해
  • 통일신라의 문화
  • 화엄사 4사자 삼층석탑

화엄사 4사자 삼층석탑

구례 화엄사 사사자 삼층석탑(求禮 華嚴寺 四獅子 三層石塔)은 전남 구례군 마산면 황전리 화엄사에 있는 통일신라시대의 석탑이다.

이 석탑은 높이가 5.5m에 이르며, 북서쪽으로 석등과 마주보고 있다. 2층의 기단 위에 3층의 탑신, 상륜으로 이어지는 통일신라시대 석탑의 전형적인 모습을 따르고 있다. 그러나 2층 기단에 표현한 4마리의 사자와 입상(立像)이 상당히 이채롭다. 우선, 1층 기단의 4면에는 천인상(天人像)을 생동감 있게 새겨 넣었다. 2층은 기둥을 대신하여 4개의 모서리에 연화좌에 올라간 사자상을 배치하였고, 중앙에는 두 손을 모아 합장하고 있는 스님의 입상을 세웠다. 그 위로 3층의 탑신을 올렸는데, 1층 탑신에는 인왕상(仁王像), 사천왕상(四天王像), 보살상(菩薩像)을 조각하였다. 옥개석은 처마의 네 모서리가 살짝 들린 형태이며, 상륜부는 노반(露盤)복발(覆鉢)만이 남아 있다.

구례 화엄사 사사자 삼층석탑은 조각수법이나 건조양식으로 보아 8세기 중엽에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특히 사자의 조형이 있는 통일신라의 석탑으로는 유일한 것으로, 8세기 중엽 통일신라 석조 공예기술의 진면목을 보여주는 좋은 작품이다.


팝업창 닫기
책목차 글자확대 글자축소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페이지상단이동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