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문 한국사Ⅵ 조선 후기 사회 변화와 민중의 성장② 사회ㆍ경제의 변화와 사회 개혁론

가. 산업이 크게 발달하다

조선 후기에 접어들어 각 분야의 산업이 더욱 발달하였다. 농업에서는 농기구 개량과 비료의 개발 등으로 농사짓는 방법이 발달하면서 생산량이 늘어났다. 특히 보나 저수지 등 물을 댈 수 있는 수리시설이 많아짐에 따라, 논농사에서 모내기법이 널리 보급되었다. 모내기법은 김메기 등의 일이 쉬워 일손을 줄였고, 쌀의 생산량을 크게 늘렸다. 밭농사에서도 보리나 조의 생산량이 늘어났다.

상업이나 수공업은 원래 국가의 허락을 받은 사람만이 할 수 있었으나, 조선 후기에 접어들어 개인이 상공업을 통해 돈을 벌어들이는 경우가 많아졌다. 서울이나 개성, 의주, 동래 등의 일부 상인들은 큰 자본을 가지고 상업을 독점하는 한편, 청이나 일본과 무역까지 하였다. 수공업이나 광업도 개인에 의해 운영되는 경우가 늘어났다. 상인들은 상업 활동을 통해 모은 돈을 수공업이나 광산 등에 투자하였으며, 공장이나 광산을 직접 경영하여 돈을 많이 버는 사람들도 생겨났다.

당시의 세계는

산업 혁명 - 대량 생산 시대가 오다

18세기 후반 유럽에서는 인류 역사를 바꾼 산업상의 커다란 변화가 일어났다. 풍부한 자본과 노동력의 바탕 위에 기계의 발명과 기술 혁신으로 급속한 경제 발전이 이루어진 것이다. 이를 산업 혁명이라고 한다.
영국에서의 산업 혁명은 면방직 공업을 중심으로 시작되었으나, 18세기 말기와 19세기에 서유럽과 미국으로 확산되면서 산업의 모든 분야에서 대량 생산의 시대가 본격화되었다. 기차·증기선·통신 기기 등의 발명으로 일상생활도 급속도로 편리해졌다.
산업 혁명으로 물질생활이 한층 풍요로워진 한편, 인구가 농촌에서 도시로 급속히 이동하여 도시 중심의 산업 사회로 발전하였다. 그러나 산업 혁명 초기 노동자들의 생활은 매우 어려워 빈부의 격차가 커지고 노동자와 자본가의 대립이 심해지는 등 노동 문제가 커다란 사회문제가 되었다. 또한 실업이나 생산과 소비의 불균형 등 새로운 문제들이 나타났다.
산업 혁명기의 공장
확대경

보부상, 5일장을 찾아 이리 저리로

보부상은 조선 시대 나라의 허가를 받고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면서 물건을 팔던 상인들이다. 이들은 물건을 봇짐으로, 또는 지게에 지고 돌아다니면서 팔았다.
보부상은 일정한 지역을 중심으로 집단을 이루어 활동하였다. 집단을 유지하기 위해 엄격한 규율도 마련하였다. 자신들의 권익을 지키거나 국가가 요구할 경우에는 집단 행동에 나서서 그 힘을 과시하기도 하였다. 조선 후기에 정기 시장인 장시가 발달하면서 5일장이 전국으로 확대되었다. 이에 따라 보부상은 5일장을 찾아 돌아다니며 물건을 팔았다. 이 때문에 보부상은 ‘장돌뱅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20 세기 중엽 이후 5일장이 거의 사라지고 현대식 정착상업이 발달함에 따라 보부상은 거의 자취를 감추었다. 보부상은 전통적인 생활 모습의 하나로, 소설이나 드라마에 남아 있을 뿐이다. 그러나 그들은 지방을 돌아다니며, 정보의 교환, 상호 협조, 경제의 활성화 등 우리 생활에 활력을 불어 넣는 역동적인 경제 생활인이었다.
보부상(19세기 초)
모내기 그림
전국의 주요 상인 근거지(한강, 개성, 위주, 동래)와 국경 무역 지역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