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문화·예술 이야기
석탑

화강암으로 빚어진 부처님의 화신, 석탑?

목탑

불교전래 서기 372년
불교와 함께 목탑 문화가 들어오다.
하지만 화재와 전쟁으로 인해 현재 남아있는 삼국시대의 목탑은 1기도 없다.

목탑에서 석탑으로 전환되는데 그리 많은 시간과 고민은 없었다. 바로 이러한 이유 때문이었다.

청동기시대부터 조성된 지석묘
삼국시대에 많은 양의 석재를 채취, 흔적과 수많은 산성이 석성인 이유, 7세기엔 이미 석재에 대한 자신감과 기술력이 확보됐다.

우리나라엔 200여 종의 화강암이 분포, 재료 구하기에도 용이했다.

신앙의 대상이었던 탑!
무엇보다 신성성과 영속성이 중요했다.
석탑은 인위적인 파괴가 없는 한 영원한 보존이 가능했다.

순백의 색감이 뛰어난 화강암은 청정한 예배의 대상으로 잘 어울렸다.
또한 화강암은 전국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좋은 재료였다.

어떠한 형태로 석탑을 조성할 것인가?
결론은 목탑의 양식을 그대로 가져가자!

석탑의 구성

기단부: 단층기단
2층기단
탑신부: 일석으로 조성
사리가 있었음을 암시
목조건축 양식과 동일
상륜부: 옥개석(지붕에 해당함)
옥개석의 하면에는 각형의 받침이 조출(중국의 전탑과 목조건축의 포를 직선으로 단순하게 표현함)

목탑의 틀을 그대로 석탑에 재현했던 7세기!
백제시대에 건립된 미륵사지와 정림사지, 고려 시대에 등장하는 백제계 석탑에 이 같은 목탑의 특징이 그대로 드러납니다.

7세기부터 시작된 석탑
이후 시대별로, 석탑은 어떤 변화를 가졌을까요?

시대 특징 대표적인 석탑과 석탑의 의미
백제시대 - 목탑의 형식을 가장 충실하게 재현
- 석탑의 나라라는 별칭이 생긴 시대
- 최초 석탑인 미륵사지석탑이 건립
미륵사지석탑의 특징
- 낮은 기단위에 건립
- 초층탑신의 4면 방형의 초석 상면에 엔타시스가 뚜렷한 4개의 기둥
- 2층이상의 탑신은 2간으로 규모가 축소
- 추녀 끝은 반전을 이루는 모양  
신라시대 목탑과 미륵사지에서 확립된 양식
- 독자적인 석탑문화 구축
- 감은사진 삼층석탁, 대왕암
  (동해 자료)
감은사지삼층석탑
- 정형기의 석탑
- 상 하 2층기단
- 양 우주가 별석이며 1매 판석으로 네 벽을 이룸
통일신라시대 - 본격적인 신라석탑의 건립
- 8세기, 9세기로 나뉨
- 9세기는 새로운 양식의 창출기
8세기 석탑
- 불국사삼층석탑이 대표적인 석탑
- 정형기 석탑의 양식적 공통점을 가짐
9세기 석탑
- 전국에 115기의 석탑이 건립
- 단층기단이 출현
- 옥개석의 받침이 4~5단으로 변화
- 불교적인 신앙에 국가의 안녕과 왕실의 번영 등을 기원하는 원탑의 건립
고려 시대 - 태조 왕건 이래 숭불정책
- 현존하는 석탑의 절대다수가 건립 됨
- 신라석탑 + 지방적인(고구려, 신라,  백제) 특징
고려의 석탑
- 고구려계 석탑 → 평양을 중심으로 건립된 팔각형석탑 계열
- 백제계 석탑 → 충청도와 전라도 지역
- 신라계 석탑 → 경상북도, 경기도 일원
- 고려식 석탑 → 고려의 특성을 지닌 석탑
- 특수형 석탑
조선 시대 - 조선 시대 건립된 탑은 몇기에 불과
- 통일신라에 확립된 일반형과 특수형 2가지 형식
일반형 석탑
- 불국사삼층석탑에서 확립된 기존의 형식을 유지한 건립
특수한 석탑
- 통일신라시대 및 고려 시대 석탑의 양식을 계승

불교의 정신이 반영
중요한 신앙의 대상
조상들의 지혜와 예술적 감각을 보여주는 조형물
탑!

-------------------------------------

원고 자문 : 박경식
시나리오 구성 : 안현진, 김민상
성우 : 오수경
MC : 주혜빈, 황바울
삽화 : 이광일
자료 협조 : 국립중앙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 문화재청, 한성백제박물관, E-뮤지엄
연출 : 김형우, 이혁로, 이연식
기획 제작 : 아리랑TV미디어

  * 이 글의 내용은 집필자의 개인적 견해이며, 국사편찬위원회의 공식적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